언론보도

문화체육관광부 로고 이미지문화체육관광부
2019년 대표축제선정!!

찻사발이야기
축제소개
축제안내
축제행사
게시판
참가신청

게시판

찻사발과 전통한옥의 만남
옛 조상들의 애환과 삶이 서린 문경새재로 오세요!

언론보도

전통 도자기의 모든 것, 찻사발의 고장 문경에서 만나세요!

2018 문경전통찻사발축제 성료[대경일보]
이름 관리자 날짜 2018-05-11 오전 10:15:04 조회 842

10일간 15만여 명 다녀가며 문경 찻사발의 매력 흠뻑 느껴

 
▲ 내년에 또 만나요 - 축제 추진위 및 자원봉사자

‘문경 찻사발의 꿈! 세계를 담다’라는 주제로 문경새재 오픈세트장에서 지난달 28일부터 시작된 2018 문경전통찻사발축제가 풍성한 결실을 거두고 지난 7일 10일간의 대장정의 막을 내렸다.

문경전통찻사발축제추진위원회는 이번 축제 10일 동안 15만여 명의 관광객이 축제장을 찾아 다양한 체험과 도자기 구매, 특산품 구입 등 찻사발축제를 즐겼다고 밝혔다.

올해 20번째인 찻사발축제를 위해 추진위는 20주년 기념관을 준비했고 20살 청년들에게 입장료를 면제해 주었다.

특히 찻사발축제가 20년 동안 발전해 오는데 공을 세운 김정옥 사기장과 천한봉 명장의 핸드프린팅 행사도 열려 이들에 대한 고마움을 표시했다.

찻사발축제 대표 프로그램인 ‘사기장의 하루 체험’ 프로그램은 사전에 신청한 1일 10명의 관광객들을 대상으로 10일간 100명의 참가자들이 찻사발을 만들기 위한 사토채취에서부터 빚기까지 모든 과정을 체험하며 축제의 참맛을 느꼈다.

전국 단위 차인단체에 대한 지원을 강화해 찻사발의 실제 수요자인 차 동호인들이 대거 참석한 축제가 됐다. 문경시·추진위와 협약을 체결한 차인연합회·국제티클럽·명원문화재단 등 차인단체들이 다례시연과 다례체험을 맡아 차 문화를 관광객들에게 선보이고 홍보하는 역할을 했다.

특히 올해 축제에서는 찻사발 경매의 명품화를 위해 전문경매사가 진행을 하고 사전에 경매작품을 인터넷을 통해 알리는 등 품격을 높였다.

김억주 축제 추진위원장은 “문경시나 축제 추진위, 도예가와 자원봉사자 등 많은 사람이 축제를 위해 땀을 흘려 준비를 했다”며 “멀리서 축제장을 찾아준 모든 분들게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문경/신봉경 기자  sbk3527@naver.com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보기:http://www.dkilbo.com/news/articleView.html?idxno=145275

Copyright ⓒ since 1999~2019 sabal21.com All rights reserved.
(우) 36709 경상북도 문경시 문경읍 문경대로 2416 문경전통찻사발축제추진위원회 / 전화 : (054) 550-6395
(우) 36919 경상북도 문경시 문경읍 문경대로 2416 2F MFCT사무국 / 전화 : (054) 571-7677, 8677
본 사이트에서는 이메일 주소가 무단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위반시 정보통신법에 의해 처벌됨을 알려드립니다. 로그인

문경전통찻사발축제 모바일 QR코드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