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보도

문화체육관광부 로고 이미지문화체육관광부
2019년 대표축제선정!!

찻사발이야기
축제소개
축제안내
축제행사
게시판
참가신청

게시판

찻사발과 전통한옥의 만남
옛 조상들의 애환과 삶이 서린 문경새재로 오세요!

언론보도

전통 도자기의 모든 것, 찻사발의 고장 문경에서 만나세요!

‘2018 문경전통찻사발축제’ 성황리에 폐막[교통신문]
이름 관리자 날짜 2018-05-11 오전 10:19:25 조회 1,722

- 10일간 15만여명 다녀가…“찻사발 매력 흠뻑 느껴”

 
 

[교통신문]【경북】지난달 28일 ‘문경 찻사발의 꿈! 세계를 담다’라는 주제로 문경새재 오픈세트장에서 시작된 ‘2018 문경전통찻사발축제’가 지난 7일 10일간의 대장정의 막을 내렸다.

문경전통찻사발축제추진위원회는 이번 축제기간 동안 15만여명의 관광객이 축제장을 찾아 다양한 체험과 도자기 구매, 특산품 구입 등 찻사발축제를 즐겼다고 밝혔다.

올해 20번째인 찻사발축제를 위해 추진위는 20주년 기념관을 준비했고 20세 청년에게는 입장료를 면제해 줬다.

특히 찻사발축제가 20년 동안 발전해 오는데 공을 세운 김정옥 사기장과 천한봉 명장의 핸드프린팅 행사도 열려 이들에 대한 고마움을 표시했다.

올해 찻사발축제 기간에는 국내경기 침체와 해외여행 증가, 잦은 비와 강한 바람 등 나쁜 여건에도 불구하고 많은 관광객이 찾아 축제를 빛냈다.

문경시민들과 1박 이상 머무르는 관광객들을 위한 야간 행사인 문경읍 온천지구 강변에서 펼쳐진 ‘별이 빛나는 신북천’과 점촌 문화의 거리에서 벌어진 ‘점촌 야밤에 한사발’ 행사에는 처음으로 유명 도예인이 참석하고 지역 예술인들이 솜씨를 뽐내는 무대가 되기도 했다.

찻사발축제 대표 프로그램인 ‘사기장의 하루 체험’ 프로그램은 사전에 신청한 1일 10명의 관광객들을 대상으로 10일간 100명의 참가자들이 찻사발을 만들기 위한 사토채취에서부터 빚기까지 모든 과정을 체험하며 축제의 참맛을 느꼈다.

또 이번 축제에는 인기 역사 전문강사인 최태성 선생의 ‘세계를 담은 찻사발이야기’라는 특별 강연이 이뤄져 관광객들의 시선을 사로잡기도 했다.

특히 올해 축제에서는 찻사발 경매의 명품화를 위해 전문경매사가 진행을 하고 사전에 경매작품을 인터넷을 통해 알리는 등 품격을 높였다.

김억주 축제 추진위원장은 “문경시나 축제추진위, 도예가와 자원봉사자 등 많은 사람이 축제를 위해 땀을 흘려 준비를 했다”며 “멀리서 축제장을 찾아준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기사보기:http://www.gyotongn.com/news/articleView.html?idxno=186811

Copyright ⓒ since 1999~2019 sabal21.com All rights reserved.
(우) 36709 경상북도 문경시 문경읍 문경대로 2416 문경전통찻사발축제추진위원회 / 전화 : (054) 550-6395
(우) 36919 경상북도 문경시 문경읍 문경대로 2416 2F MFCT사무국 / 전화 : (054) 571-7677, 8677
본 사이트에서는 이메일 주소가 무단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위반시 정보통신법에 의해 처벌됨을 알려드립니다. 로그인

문경전통찻사발축제 모바일 QR코드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