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보도

문화체육관광부 로고 이미지문화체육관광부
2019년 대표축제선정!!

찻사발이야기
축제소개
축제안내
축제행사
게시판
참가신청

게시판

찻사발과 전통한옥의 만남
옛 조상들의 애환과 삶이 서린 문경새재로 오세요!

언론보도

전통 도자기의 모든 것, 찻사발의 고장 문경에서 만나세요!

올해 문경찻사발축제 21만5천명 방문·경제효과는 113억[아시아투데이]
이름 관리자 날짜 2019-07-02 오전 9:06:08 조회 25
문경시, 축제 평가보고회 개최…작년보다 관람객 21% 늘어
2. 0628 관광진흥과-2019 문경찻사발축제 평가보고회 개최2
문경시가 28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2019 문경찻사발축제’ 평가보고회를 열고 있다./제공=문경시

 

문경 장성훈 기자 = 올해 열린 문경찻사발축제는 열흘간 21만5000여명의 관광객이 방문한 것으로 집계됐으며 방문객의 소비 지출액을 바탕으로 산출한 경제효과도 113억여원에 달하는 것으로 분석됐다.

30일 문경시에 따르면 지난 28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고윤환 시장과 오정택 축제추진위원장을 비롯한 추진위원 등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 문경찻사발축제에 대한 평가보고회를 열고 이같이 보고했다.

지난 5월 6일 대단원의 막을 내린 문화체육관광부 선정 대표축제인 문경찻사발축제는 작년대비 축제 방문객 수가 21% 증가하는 성과를 이뤘다.

‘쉬고, 담고, 거닐다’라는 주제로 열린 이번 축제는 명칭에서 ‘전통’을 배재하는 등 즐기는 축제, 젊은 축제로의 지향을 바탕으로 축제 자생력 강화를 위해 개막식·신북천 행사를 폐지했으며 읍·면·동의 날 폐지, 공무원 인력동원 최소화해 운영했다.

또 축제의 주인공인 도예인의 참여 범위가 전통 도자기관에 머물지 않고 사기장의 하루, 달항아리 소원쓰기 등 직접적인 프로그램 참여·운영으로 확대됐으며 축제의 소재인 찻사발과 차를 주제로 주요 방문객인 가족과 연인을 위한 프로그램을 구성해 방문객 만족도가 높은 축제로 평가를 받았다.

개선점으로는 축제장 공간관리 필요, 축제장 식당 등 운영의 고급화, 야간시간 축제 프로그램 운영 개발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시 관계자는 “대한민국 대표 축제인 찻사발축제가 시민의 적극적인 동참과 도예인 및 축제관계자 모두의 노력으로 아무 사고 없이 성황리에 끝날 수 있었다”며 “평과 결과에 따른 개선점을 반영해 내년에는 더욱 만족도가 높은 축제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Copyright ⓒ since 1999~2019 sabal21.com All rights reserved.
(우) 36709 경상북도 문경시 문경읍 문경대로 2416 문경전통찻사발축제추진위원회 / 전화 : (054) 550-6395
(우) 36919 경상북도 문경시 문경읍 문경대로 2416 2F MFCT사무국 / 전화 : (054) 571-7677, 8677
본 사이트에서는 이메일 주소가 무단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위반시 정보통신법에 의해 처벌됨을 알려드립니다. 로그인

문경전통찻사발축제 모바일 QR코드 이미지